NANUM COMMUNITY
한 번의 인연이 평생가는 나눔
Client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나눔이 되겠습니다.
분양뉴스
      COMMUNITY       분양뉴스

직방, 아파트 브랜드 선호도 설문조사 결과
'단지 내부 품질 및 설계구조'가 고려 1위

 

 

아파트 브랜드 선호도에 품질과 설계구조가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선호하는 아파트 브랜드 유무(거주지역별)

15일 부동산 플랫폼 직방이 어플리케이션 이용자를 대상으로 아파트 브랜드 선호도에 대한 설문조사를 한 결과 다양한 아파트 브랜드 중, 선호하는 브랜드가 있냐는 질문에 73.0%가 ‘있다’고 응답했다. 설문조사는 지난달 21일부터 이달 7일까지 15일간 진행됐으며

특히 경기(76.9%)와 인천(76.9%) 거주 응답자군의 비율이 높게 나타났고, 이어 서울(71.9%) 거주자도 70% 이상이 선호 브랜드가 있다고 응답했다. 지방5대광역시(69.2%), 지방(69.6%) 거주자도 70%에 가까운 응답자가 선호 브랜드가 있다고 답했지만 수도권보다는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다. 직방 어플리케이션 내 접속자 대상, 모바일 설문으로 진행돼 1143명이 응답했다. 표본오차 신뢰수준은 95% ± 2.90%p 다.

아파트 선호 브랜드가 있다고 답한 응답자 834명 중, 아파트 브랜드를 선택할 때 중요한 요소로는 ‘단지 내부 품질 및 설계구조’라고 답한 응답자가 37.0%로 가장 많았다. 이어 △브랜드 이미지 및 인지도(31.3%) △시공능력 및 하자 유지보수(18.2%) △단지 외관 및 디자인(10.0%) 등 순으로 나타났다. 다만 30대는 아파트 브랜드 선택 시 중요한 요소로 브랜드 이미지 및 인지도(37.1%)를 단지 내부 품질 및 설계구조(31.2%)보다 우선에 뒀다.
 

 

아파트 브랜드가 아파트 가치(가격) 형성에 얼마나 영향을 준다고 생각하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 중 87.4%가 ‘영향있다’고 응답했다. ‘보통’이라고 답한 응답은 8.0%, ‘영향없다’는 4.6%에 그쳐 90%에 가까운 응답자들이 아파트 브랜드가 가치(가격)에 영향이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30대에서 90.2%가 영향이 있다고 응답해 다른 연령대보다 아파트 브랜드가 가치(가격) 형성에 영향을 준다고 생각하는 응답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거주지역별로는 인천 거주자군에서 아파트 브랜드가 아파트 가치(가격) 형성에 영향이 있다고 답한 응답이 92.3%로 높게 나타났다. 이런 결과는 선호하는 아파트 브랜드가 있다고 답한 응답군(94.6%)에서도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반면, 선호 브랜드가 없다고 답한 응답자는 68.0%가 영향이 있다고 응답해 선호 브랜드 유무에 따른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에 비해 브랜드가 아파트 선택 시 얼마나 중요해졌는지를 묻는 질문에는 75.7%가 ‘중요해졌다’고 응답했다. ‘변화없다’는 13.4%, ‘중요해지지 않았다’는 10.9%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40대(78.5%)와 50대(78.5%)에서 중요해졌다는 의견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거주지역별로는 다른 지역보다 경기(79.3%) 거주자군에서 중요해졌다는 응답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선호 브랜드가 있다고 한 응답군(87.4%)에서도 선호 브랜드가 없는 응답군(44.0%)보다 중요해졌다는 의견 비율이 높았다.

직방은 “건설사 브랜드 정비가 한창인 가운데, 수요자들도 아파트 브랜드에 대한 영향력이 크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과거보다 아파트 브랜드에 대한 중요도도 높아졌다고 생각하는 의견이 많은 만큼 브랜드에 대한 가치 제고가 무엇보다 중요해진 시점”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하지만 아파트 브랜드를 선택하는 가장 큰 이유가 ‘단지 내부 품질 및 설계구조’로 나타난 만큼 브랜드 자체만의 리뉴얼보다 변화해가는 가구 형태와 수요자들의 니즈에 맞춘 아파트 구조와 품질 개선 노력이 최우선으로 필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35 상반기 분양·착공 27~30% 줄었다…자재값 급등 여파 2022.08.03 2
234 20년래 건설물가 최고…공사비 폭등에 인허가 받고도 '첫삽' 못떠 2022.07.14 2
233 규제지역 해제에 지방 분양물량 봇물 2022.07.13 3
232 미분양 쌓인 대구-대전 등 규제 완화… 세종-포항 “우린 왜 빼나” 2022.07.05 4
231 분상제 적용후 지방 분양가, 수도권 2배 더 올랐다 2022.06.30 4
230 "대구·포항 남구, 조정대상지역 해제 시급하다" 2022.06.27 5
229 서울·지방 아파트 분양가 더 뛴다..21일 분상제 개편안 발표 2022.06.22 7
228 자재값 올랐는데, 수급도 어렵다...위기의 '공사판' 2022.06.15 8
227 포항 힐스테이트 환호공원 3만명 구름인파…미분양관리지역 무색 2022.06.02 16
226 주요 뉴스 분양가상한제·전월세 '투트랙'으로 시장 안정…내달 대책 발표(종합) 2022.05.25 10
225 주요 뉴스 정부 "분양가 상한제 개편 착수…폐지·축소 아닌 기준 합리화" 2022.05.23 10
224 상반기 지방에 브랜드 아파트 대거 공급..2만여가구 예정 2022.05.17 21
223 [부동산 동향]경북 아파트 단지 매매가 TOP 7 중 6곳이 경산시 아파트 2022.05.09 14
222 1만가구 쏟아져도…포항 '청약 열기' 2022.04.20 11
221 ‘규제 반사이익’ 지식산업센터…공급물량·시세↑ 2022.04.18 10
220 부동산 호황에 작년 민간 건설공사계약 200조 넘어 '역대 최대' 2022.03.24 11
» 집도 ‘브랜드’ 따진다...“품질·설계구조 잘뽑네” 2022.03.16 12
218 올해 공동주택 공시가격 상승률 20% 미만…"작년보단 낮을 것" 2022.03.14 9
217 ”정부가 주택공급 다할 수 없어..민간 적극 활용해야” 2022.03.10 13
216 "올해부터 바뀌는 양도세 비과세 3가지 꼭 확인하세요" 2022.02.24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