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NUM COMMUNITY
한 번의 인연이 평생가는 나눔
Client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나눔이 되겠습니다.
분양뉴스
      COMMUNITY       분양뉴스

1월 수도권 1만1418가구, 지방 1만6343가구 분양예정

 

 

직방은 2024년 1월 분양예정 물량은 39개 단지, 총 2만7761가구로 조사됐다고 2일 밝혔다. 일반분양 규모는 2만2237가구다. 전년 동월(1708가구) 대비 16.2배 많은 물량으로 분양가나 입지에 따른 양극화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는 가운데 갑진년 첫 달부터 상당한 물량이 공급될 예정이다.


1월은 수도권에서 1만1418가구가 분양에 나선다. 특히 경기도에서만 10개 사업장 6279가구가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지 인근인 용인 처인구 남동에선 1681가구 규모의 ‘용인푸르지오원클러스터’가 분양한다. 부천시 송내, 원미동 일대는 총 3개 사업장 1153가구가 청약자 맞이에 분주한 모습이다.

서울은 강동구 성내동 ‘그란츠’가 407가구, 광진구 광장동 ‘포제스한강’이 128가구를 분양한다. 그란츠는 5호선 천호역과 강동역 사이에 위치한 역세권 단지이고 포제스한강은 한강변 입지라 주목받고 있다. 한편 인천광역시는 연수구 송도동에 물량이 집중됐다. ‘송도자이풍경채그라노블 RC10블록’을 필두로 총 5개 블록, 2728가구가 한꺼번에 공급된다. 송도 11공구에 위치해 블록별로 공동주택과 주상복합이 연계 개발된다. 지방은 총 1만6343가구가 공급을 앞두고 있다. 규모면으론 △광주 4643가구 △경북 2667가구 △충북 2330가구 △부산 2294가구 △전북 1986가구 △전남 925가구 △울산 906가구 △충남 366가구 △강원 226가구 순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지방권역 내 1000가구 이상 대규모 단지는 총 5곳이다. 경북 포항시 남구 ‘힐스테이트더샵상생공원 1~2B/L(2667가구)’ 외에 광주광역시 남구 송하동의 ‘광주송암공원중흥S-클래스SK뷰(1575가구)’와 충북 청주시 서원구 사직동 ‘힐스테이트어울림청주사직(2330가구)’ 등이 있다.

지난 2023년 1월 청약 성적은 비교적 좋지 못했다. 2000여 가구 이하로 공급되며 전국에서 고작 411명만 청약접수에 나서는 등 한 해 첫 달 분양 실적 치고 저조한 모습이었다. 2024년 1월은 2만 7000여 가구로 제법 공급량이 많은 만큼 청약 대기 수요의 통장 사용을 이끌어 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직방이 2023년 12월 1일 조사한 12월 분양예정 단지는 31개 단지, 총 2만5705가구, 일반분양은 1만7458가구였다. 12월 27일 이를 재조사한 결과 실제 분양이 이루어진 단지는 38개 단지, 총 2만8542가구(공급실적률 111%), 일반분양 2만1039가구(공급실적률 121%)로 집계됐다. 예상치보다 많은 물량이 공급됐고 2022년 12월 2만4185가구(일반분양 1만5013가구)가 분양된 것과 비교해도 결코 뒤지지 않는 실적이다.

 

12월 분양 단지의 청약 결과는 1순위 전국 평균 10.3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11월 청약경쟁률(14.9대 1)에 비해 다소 주춤해진 모습이다. 영하 10도를 넘나드는 겨울 한파로 견본주택 모객이 쉽지 않았고 아파트 매매시장의 가격 하락과 거래 둔화가 청약시장 열기에 찬물을 뿌렸다.

 

다만 양호한 입지나 교통호재가 포진한 지역은 청약 성적이 좋은 편이다. 충남 아산 배방읍에서 공급한 ‘아산탕정지구2-A12BL 대광로제비앙’은 1순위에서 70.23대 1로 성황리에 분양을 마쳤다. 서울 성동구 용답동 ‘청계리버뷰자이(45.98대 1)’와 경기 파주시 동패동 ‘파주운정신도시우미린파크힐스(44.19대 1)’ 모두 40대 1 이상 높은 경쟁률로 청약자가 호응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66 태영, 당국·채권자 요구안 수용…워크아웃 개시될듯 2024.01.08 284
265 [2024경제정책]인구감소지역에 '세컨드 홈' 구입시엔 '1주택자 혜택' 준다 2024.01.05 391
264 새해 첫날부터 전국 현장에서 공사비 증액.."이제 시작" 2024.01.05 383
263 원자재·임금상승에 전국 아파트 분양가 약 2년새 20%↑ 2024.01.04 484
262 "위험 사업장들 선제 정리"... 건설사들 올해 목표 '생존' 2024.01.04 381
261 태영그룹 창업회장 "워크아웃 조기 졸업 위해 혼신의 노력" 2024.01.03 46
260 건설공사비 3년만에 30% 상승…부동산 침체 더 깊어졌다 2024.01.03 37
» 2만7761가구 온다…전년동기보다 분양 16.2배 ↑ 2024.01.02 46
258 "건설사 돈맥 뚫어 33만가구 조기 착공" 2024.01.02 41
257 [태영 워크아웃] 신청서는 던졌다…태영건설의 운명은 file 2023.12.29 35
256 11월 주택 인허가 14%·착공 83% 증가…준공은 39% 줄어 2023.12.29 39
255 내년 단독주택 공시가 '0.57%' 상승…역대 최저치 2023.12.22 40
254 내년에도 분양가 계속 오른다…연말 신규 아파트에 관심 커지는 이유 2023.12.22 32
253 아파트 단지 클수록 집값 높게 뛰네 2023.12.21 37
252 "부동산 시장 살리자"…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유예 1년 더 2023.12.21 42
251 집값 바닥 다졌나…4개월 연속 늘어난 아파트 거래 2023.05.30 71
250 "내년 `3고` 후유증 가시화...세계경제 2.3% 성장 그쳐" 2022.11.21 122
249 [주간부동산시황] 부동산R114, 서울 아파트값 0.07%↓…규제 해제 효과 '아직' 2022.11.18 167
248 서울과 경기 4곳만 규제지역 유지…인천·세종 등 전 지역 해제 2022.11.10 110
247 “국내 기준금리, 내년 상반기 연 3.75% 도달할 것” 2022.11.08 120